220101 사진 by YangGoon























남의 상처를 안다고 자부하지 말 것.

그리고 나의 상처를 이해받기 위해 애쓰지도 말 것.

상처 없는 사람은 없다.

우리를 둘러싼 수만 개의 상처에 더욱 유연해질 수 있는 방법은 

나도 그렇듯 누군가도 그럴 거라는 단순한 사실을 아는 것이다.


- 김신회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이글루스 광고


통계 위젯 (화이트)

712
83
17142

이글루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