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평 효석문화제 & 메밀꽃 축제 3 by artistY

봉평 효석문화제 & 메밀꽃 축제 1편, 2편에 이어 마지막 3편입니다.

1편, 2편을 보신 후에 보실 것을 권장합니다.ㅋㅋ;;




▲ 마구간 같은데 정작 말은 없고 화환이.ㅡ.ㅡ;;




▲ 마구간 정면 모습.




▲ 변소로 추정(?)되는 곳.ㅡ.ㅡ;;;



▲ 방안의 모습. 병풍이 눈에 띈다.;;




▲ 보기만 해도 "토닥, 토닥"소리가 날 것만 같은.ㅡ.ㅡ;;



▲ 이효석 생가 입구의 모습.




▼ 지금부터는 앞서 소개해드리지 못했던 사진들을 공개합니다.;;;

(솔직히 말해서 보여드리는 순서가 잘못돼서.ㅡ.ㅡ;;;)


▲ 물레방앗간의 모습.

물레방앗간도 태어나서 처음 보았다.ㅋㅋ;;;




▲ 물레방앗간 내부 모습.



▲ 물레방앗간 내부에 있던 것.

떡을 찧을 때 쓰는 것 같음.;;




▲ 길 가다가 찍은 사진.

여러 사람들이 만진 탓인지 조각상이 많이 파손됨.ㅡ.ㅡ;;;




▲ 작은 호수의 모습.




▲ 메밀꽃밭 풍경.



▲ 또 메밀꽃 풍경.ㅡ.ㅡ;;;

사람들이 많이 찾아와서 사진을 찍던 곳.




▲ 온통 하얀 세상.



▲ 하얀 메밀꽃과 분홍빛 메밀꽃이 함께 있던 곳.

사진을 축소하면 분홍빛 메밀꽃이 잘 안 보이길래 일부러 크게 올림.ㅡ.ㅡ;;;




▲ 가을 냄새(?)가 물씬 풍기는 메밀꽃밭.



▲ 오후쯤 되니 구름이 생긴 하늘.;;;



▲ 왼쪽의 구름을 보는 순간 비가 올까 봐 걱정했다.

우산이 없었기에.ㅋㅋ;;




▲ 역시 강원도는 산밖에 안 보인다.

산. 산. 산.ㅡ.ㅡ;;;




▲ 이제 축제를 보고 집으로 돌아가는 중.




하루 당일치기로 갔다 온 강원도 평창군 봉평면에서 열린 

이효석 문화제&메밀꽃 축제였습니다.

오래간만에 여행이라 즐거운 마음으로 출발했는데 영 아니었습니다.ㅡ.ㅡ;;


주말인 데다가 날씨도 좋다 보니 놀러 가는 차들이 

엄청 많아서 차가 많이 막혔습니다.;;;

서울에서 출발해서 무려 4시간이나 걸려 도착한 평창군.

도착해서 바로 점심을 먹기로 하고 식당으로 갔는데 사람이 워낙 많은 탓에 

주문이 밀려 결국은 1시간 동안 식당에서 붙잡혀 있었습니다.ㅡ.ㅡ;;;


주문한 메밀 모둠은 먹을만했는데 

정작 기대한 메밀국수는 너무 메워서 그닥 맘에 안 들었다는.;;

식사시간이 너무 늦은 탓에 정작 축제를 즐긴 시간은 1시간 정도만.ㅡ.ㅡ;;

발 빠르게 움직이며 사진이라도 많이 찍은 것이 그나마 위안이 됨.ㅜ.ㅜ;;

사진이라도 안 찍었으면 눈물 났을 것 같은.


1시간가량의 축제를 보고 5시에 출발했습니다.

그러나 출발할 때처럼 복귀할 때도 

차가 막히는 바람에 또 4시간가량 걸렸습니다.ㅡ.ㅡ;;;

결국 오늘의 축제는 차 안에서 시작해 차 안에서 끝난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왕복 8시간의 압박.

정작 축제는 1시간 식사, 1시간 축제 보고 2시간으로 끝.

여유 있게 축제를 보지 못한 것이 너무나도 아쉬운 하루였습니다.

지금까지 사진을 감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글루스 광고


통계 위젯 (화이트)

1210
103
912

이글루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