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브리 타운 30레벨 달성 by artistY





경험치를 그나마 많이 주었던 해바라기 수확 위주로 플레이.

얻은 해바라기를 바탕으로 벌통을 설치.

해바라기->벌통->해바라기->벌통의 무한 반복 끝에 결국 레벨 30까지는 도달했다.-_-;;;


어느 순간부터 골드만으로는 맵 확장이나 

마이하우스의 업그레이드하기가 매우 힘들어지기 시작한 바람에 

캐시를 구입하지 않는 이상 게임 진행을 더 빨리, 더 진행을 할 수가 없게 되었다.


마이하우스 5단계를 만들려면 무조건 캐시 500은 질러야 하고 

맵 확장도 캐시는 300인데 골드는 최소 150만 

이상이 있어야 하니 계속해서 무난하게 진행하려면 

캐시를 구입하지 않을 수가 없는 시스템이 되었다.-_-;;


캐시를 구입해서 계속 진행하면 더 좋은 건물, 

더 넓은 맵을 사용할 수 있지만 왠지 자연스럽지 않고 

억지로 캐시 구입을 유도하게 만드는 것 같아서 기분이 영 별로였다는.(...)


플레이 패턴도 작물을 땅에 심고 수확.

수확한 작물을 축사 건물을 통해 새로운 상품으로 수확.

새로 얻은 상품을 팔던지 아니면 다른 또 다른 축사를 통해 다른 상품으로 또 수확.

그리고 청정도 확인 좀 가끔 해주고 안 쓰는 빈 공간에는 

이쁜 건물 좀 짓고. 보통 이런 식인데 플레이 패턴이 조금 단조로운 편이고 

사람들이 내가 만든 타운을 많이, 자주 보러 오면 좋은데 

그게 아니면 순전히 그냥 자기만족이다.

캐시를 많이 질러 경쟁하는 것밖에는 그닥.;;


그래픽은 웹게임 중에서는 최고라 할만한데 

게임성과 운영적인 측면에서는 고개를 좀 갸우뚱하게 만들었다.

대체 이게 뭔가요?


수익을 창출해야 하는 회사의 입장도 어느 정도는 이해가 가는지라 그러려니 할 수도 있지만 

이해 못 하게 되면 그저 욕밖에 안 나온다.(...)


아무튼 레벨 30 정도면 충분히 한 것 같으니 다른 게임 해야겠다.ㅎㅎ;;







이글루스 광고


통계 위젯 (화이트)

3331
769
6110

이글루스 광고